'오지환·박해민 포함' 아시안게임 예비 엔트리 109명 발표(종합)
상태바
'오지환·박해민 포함' 아시안게임 예비 엔트리 109명 발표(종합)
  • 야동말고 축동
  • 발행 2018.04.10
  • 조회수 77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리그 대표선수 총망라…박병호·김현수·황재균 등 유턴파 발탁
강백호·양창섭·곽빈 등 슈퍼루키들도 예비 명단 승선

아시안게임 야구대표팀 예비명단 발표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 참가할 한국 야구 국가대표팀의 예비 엔트리 109명이 공개됐다.

한국야구위원회(KBO)와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KBSA)는 9일 서울시 강남구 도곡동 야구회관 5층 회의실에서 국가대표팀 코치진 회의를 열고 8월 18일부터 열리는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뛸 야구 국가대표팀 예비명단을 확정했다.

이번 예비명단은 투수 52명, 포수 7명, 1루수 6명, 2루수 8명, 3루수 9명, 유격수 8명, 외야수 19명 등 총 109명이 선발됐다.

보통 예비 후보는 60명가량을 뽑지만, 이번에는 무려 100명이 넘는다.

최종 명단은 예비명단 내에서만 선발 및 교체를 할 수 있기에 대표팀 코치진은 그물코를 넓혀 최대한 많은 선수를 예비명단에 집어넣었다.

그 결과 '돌아온 홈런왕' 박병호(넥센), 김현수(LG), 황재균(kt) 등 해외 유턴파를 비롯해 이대호(롯데), 최정(SK), 김태균(한화) 등 각 포지션에서 리그를 대표하는 선수들이 거의 빠짐없이 이름을 올렸다.

지난해 정규리그·한국시리즈 최우수선수(MVP)를 휩쓴 양현종(KIA), 수술을 마치고 성공적으로 복귀한 김광현(SK), 장원준(두산) 등 좌완 에이스들도 포함됐다.

또 병역 미필로 아시안게임행을 간절히 원하는 선수들도 예비명단에 뽑혔다. 구체적으로는 오지환(LG), 박해민(삼성) 등이다.

강백호(kt), 양창섭(삼성), 곽빈(두산), 윤성빈, 한동희(이상 롯데) 등 올 시즌 등장한 대형 신인들도 예비명단에 승선했다.

부상으로 올 시즌 뛰지 못하고 있지만, 시즌 중에 합류가 기대되는 박세웅(롯데), 장현식(NC)도 일단 예비명단에는 이름을 올렸다.

구단별로는 두산이 16명으로 가장 많고, 이어 NC(13명), KIA(12명), 삼성(11명), SK·LG(10명), 넥센·kt(9명), 롯데(8명), 한화(7명) 순이다.

아마추어 중에서는 투수인 강정현(원광대)과 박동현(건국대), 3루수 최태성(홍익대), 외야수 양찬열(단국대) 등 4명이 예비명단에 뽑혔다.

KBO는 아시안게임 조직위원회의 마감 시한에 맞춰 11일까지 KBSA에 예비명단을 제출할 예정이다.

이날 회의에는 선동열 감독과 함께 이강철 두산 베어스 코치, 이종범 MBC스포츠플러스 해설위원, 유지현 LG 트윈스 코치, 정민철 MBC스포츠플러스 해설위원, 진갑용 삼성라이온즈 코치, 김재현 SPOTV 해설위원이 참석했다.

아시안게임에 출전하는 최종 엔트리는 24명이다.

선 감독은 "1차 예비 엔트리는 인원 제한이 없어 국가대표 자질이 있는 선수는 다 뽑았다"며 "6월쯤 최고의 선수로 최종 엔트리를 추리겠다"고 말했다.

입장하는 선동열 감독

◇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야구 국가대표팀 예비명단





changy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잠 안올땐....... 야동말고 축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