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게 월클이구나" 투입과 동시에 미친 활약으로 맨유 팬들 지리게 만든 '카세미루'
상태바
"이게 월클이구나" 투입과 동시에 미친 활약으로 맨유 팬들 지리게 만든 '카세미루'
  • 이기타
  • 발행 2022.09.02
  • 조회수 2025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클 미드필더의 합류로 달라진 무게감.

올 시즌 초반 2연패로 최악의 위기를 맞았던 맨유.

게다가 여름 이적시장 내내 데 용 영입 무산으로 겪었던 어려움.

카세미루 영입 한 방으로 반전에 성공했다.

 

 

맨유 팬들조차 왜 오는지 의아해했던 카세미루 영입.

공교롭게 카세미루 영입 이후 맨유가 반등에 성공했다.

 

'Casemiro' 트위터
'Casemiro' 트위터

 

리버풀전 승리 후 사우스햄튼전에서 2연승까지 달성했다.

카세미루 역시 사우스햄튼전 교체 투입돼 데뷔전까지 치렀다.

 

'StatmanDave' 트위터
'StatmanDave' 트위터

 

이어진 레스터 원정.

역시나 카세미루는 이번 경기에도 후반 교체 투입되며 모습을 드러냈다.

 

 

 

투입과 동시에 카세미루는 자신의 클래스를 제대로 선보였다.

근래 맨유에서 볼 수 없었던 플레이의 연속.

특히 수비에서 컷팅한 뒤 롱패스는 예술과도 같았다.

 

 

 

이미 볼을 받기 전부터 상황 판단 끝낸 카세미루.

재빠른 원터치 패스로 빌드업 과정에 윤활유 역할을 했다.

 

 

 

터치 하나 하나에서 느껴진 클래스.

살짝 터치가 길었나 싶었는데 그걸 또 제치고 롱패스까지 성공시켰다.

 

 

 

카세미루가 보여준 수비형 미드필더의 정석.

후반 30분 남짓 되는 시간을 알차게 보냈다.

 

 

 

 

확실히 월클 미드필더의 합류로 달라진 무게감.

카세미루에게 볼이 갈 때면 안정감도 맥스치를 찍었다.

 

 

 

후반 막판까지 꾸준했던 카세미루의 활약.

심지어 맨유에선 플레이 메이커 역할까지 수행했다.

 

 

 

 

물론 수비에서도 제몫을 다했다.

맨유가 기대한 모습 이상을 선보였다.

 

 

 

그렇게 일찌감치 터진 산초의 결승골을 지켜낸 맨유.

레스터 원정에서 1-0 승리하며 3연승에 성공했다.

 

'Casemiro' 트위터
'Casemiro' 트위터

 

2연패 후 3연승으로 완벽히 반등에 성공한 맨유.

여기에 점점 늘어날 카세미루의 출전 시간.

맨유가 지금 분위기를 계속해서 이어갈 수 있을지 지켜보자.

 

 

움짤 출처 : 'MUFC Videos' 유튜브, 'SPOTV' 중계화면

평범함은 거부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