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럴듯해서 더 소름..." 한 축구팬이 예측한 카타르 월드컵 이후 '한국 대표팀' 지옥의 시나리오
상태바
"그럴듯해서 더 소름..." 한 축구팬이 예측한 카타르 월드컵 이후 '한국 대표팀' 지옥의 시나리오
  • 이기타
  • 발행 2022.11.10
  • 조회수 2134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디 4년 뒤 이 글이 성지가 되지 않길 바래본다.

어느덧 코앞으로 다가온 카타르 월드컵.

사실 이번 월드컵을 앞두고 기대감보단 우려의 시선이 더 많다.

당장 벤투 감독 역시 팬들의 신뢰를 얻지 못했다.

한 축구팬은 벌써부터 카타르 월드컵 이후를 걱정했다.

여기서 나아가 월드컵 이후 시나리오 작성에 나섰다.

에펨코리아
에펨코리아

정황상 월드컵 말아먹은 것으로 보이는 타이틀.

결과와 관계없이 벤투 감독은 계약 만료로 대표팀을 떠나게 됐다.

곧바로 협회 측에선 벤투 감독 대체자 찾기에 나섰다.

에펨코리아
에펨코리아

콘테부터 지단까지 내로라하는 이름들이 거론됐다.

당연히 한국 대표팀 사정상 허무맹랑한 얘기였다.

에펨코리아
에펨코리아

잇따른 유명 감독들의 거절 세례.

S급 감독들 입장에서도 굳이 한국에 올 이유가 없었다.

에펨코리아
에펨코리아

그러자 눈을 조금씩 낮추기 시작한 협회.

하지만 한창 유럽 중심에 있는 감독들을 설득하기엔 무리였다.

에펨코리아
에펨코리아

그래도 대체자를 찾으며 귀국한 이용수 위원장.

여러 추측이 나돈 끝에 '드또보도모탄' 감독이 선임됐다.

에펨코리아
에펨코리아

모탄 감독의 주요 이력은 무리뉴 감독 이태리 통역사.

그렇게 한국 대표팀 감독의 데뷔전 맛집 우즈벡을 상대로 첫 경기를 치르게 된다.

에펨코리아
에펨코리아

역시나 데뷔전 승리로 사뿐하게 시작한 한국 대표팀 커리어.

아시안컵 우승을 꿈꿨지만 이번에도 8강 탈락의 아픔을 맛봤다.

에펨코리아
에펨코리아

이어진 월드컵 예선에서도 부진이 이어졌다.

중동 침대 축구에 당하며 국민들도 분노하기 시작했다.

 

결국 멘탈 나가며 경질된 모탄 감독.

협회 측에선 월드컵을 얼마 남지 않은 시점 소방수를 찾는다.

에펨코리아
에펨코리아

급하게 소방수로 투입된 건 김상식 감독.

역시나 데뷔전 맛집 우즈벡과 예선 경기에서 월드컵 진출을 확정짓는다.

에펨코리아
에펨코리아

하지만 월드컵을 앞두고 또 한 번 반복되는 미래.

어딘가 많이 본 것 같은 시나리오다.

부디 4년 뒤 이 글이 성지가 되지 않길 바래본다.

 

움짤 출처 : 'JTBC' 중계화면

평범함은 거부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