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와 붙을 수도" 토트넘에서 경질 당했던 '누누 감독'이 입단하게 된 예상 밖의 클럽
상태바
"K리그와 붙을 수도" 토트넘에서 경질 당했던 '누누 감독'이 입단하게 된 예상 밖의 클럽
  • 이기타
  • 발행 2022.07.05
  • 조회수 2433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제부터 새로운 도전에 나설 누누 감독.

지난 시즌 시작 전부터 어수선했던 토트넘의 분위기.

케인의 맨시티 이적설, 감독 선임 난항 등 악재가 겹쳤다.

그래서 더욱 차기 감독이 중요했다.

 

 

하지만 토트넘 팬들에게 시작부터 좌절을 안긴 이 감독의 선임.

주인공은 누누 감독.

 

Tottenham Hotspur
Tottenham Hotspur

 

우려는 곧 현실이 됐다.

초반 3연승으로 이달의 감독상을 탔지만 거기까지였다.

 

중계화면
중계화면

 

리그 10라운드까지 공격, 수비 모두 강등권 수준의 수치를 기록했다.

결국 맨유전 0-3 패배로 터질 게 터졌다.

 

 

 

가뜩이나 악화됐던 현지 팬들의 여론.

이례적으로 맨유전에선 선수 교체 당시 현지 팬들의 야유까지 나왔다.

 

'Celebrity Detective' 트위터
'Celebrity Detective' 트위터

 

더이상 누누 감독과 동행할 수 없었던 토트넘.

끝내 경질 통보를 받으며 4개월 만에 팀과 작별했다.

 

'Mozo Football' 트위터
'Mozo Football' 트위터

 

4개월 사이 토트넘 팬들에게 악몽을 선사한 누누 감독.

꿈도 희망도 없을 것 같았던 토트넘 상황.

그 모든 건 콘테 감독 부임 이후 달라졌다.

 

'B/R Football' 트위터
'B/R Football' 트위터

 

감독의 중요성을 체감케 한 누누 감독과 콘테 감독 차이.

한편 누누 감독은 토트넘을 떠난 뒤 한동안 휴식기를 가졌다.

 

Sky Sports
Sky Sports

 

그리고 마침내 전해진 누누 감독의 근황.

뜬금없이 아시아 팀과 계약 소식을 전했다.

 

'FabrizioRomano' 트위터
'FabrizioRomano' 트위터

 

행선지는 사우디 리그 명문 클럽 알 이티하드.

과거 아시아 챔피언스리그에서 두 차례 우승하며 K리그 팬들에게도 익숙한 팀이다.

현재도 아시아 챔피언스리그에서 자주 모습을 드러내고 있다.

 

'Mifaqih' 트위터
'Mifaqih' 트위터

 

발렌시아, 포르투, 울브스, 토트넘 등 주요 클럽을 두루 거친 누누 감독의 커리어.

누누 감독이 아시아 클럽을 맡는 건 처음이다.

 

'ittihad_en' 트위터
'ittihad_en' 트위터

 

사실 누누 감독에게 너무나 치명적이었던 토트넘 커리어.

당장 유럽 빅리그보다 아시아에서 절치부심하는 게 나은 선택지다.

조건 역시 유럽보다 더 좋게 대우받을 수 있다.

 

Eurosport
Eurosport

 

이제부터 새로운 도전에 나설 누누 감독.

K리그 팀과도 맞붙게 될 가능성이 있는 만큼 앞으로 어떤 모습 보여줄지 지켜보자.

 

움짤 출처 : 1차 - 'SPOTV' 중계화면, 2차 - 펨코 "사슴가슴"님

평범함은 거부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