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출신 '알리'가 휴가를 보내며 새로 사귄 '모델 여자친구'의 비주얼 수준
상태바
토트넘 출신 '알리'가 휴가를 보내며 새로 사귄 '모델 여자친구'의 비주얼 수준
  • 이기타
  • 발행 2022.06.16
  • 조회수 696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눈에 보기에도 피지컬이 상당하시다.

처음 목격한 알리의 재능, 최소 10년 이상은 토트넘의 미래를 책임질 것 같았다.

한때 'DESK' 라인을 이루며 토트넘의 전성기를 이끌었다.

하지만 어느 순간 알리의 재능은 사라진 지 오래다.

 

 

결국 토트넘에서 떠밀리듯 떠난 알리.

에버튼에서도 상황은 달라지지 않았다.

 

Football London
Football London

 

이적 후 알리의 PL 선발 출전 횟수는 단 2회.

교체 투입된 경기에서도 이렇다 할 활약이 없었다.

공격 포인트 역시 단 한 차례도 기록하지 못했다.

 

The Independent
The Independent

 

하지만 리그 막판 알리가 반전의 신호탄을 쏘아올렸다.

강등 경쟁자 크리스탈 팰리스와 경기에서 교체 투입돼 맹활약을 펼쳤다.

가장 중요한 경기에서 좋은 활약으로 팀 승리를 이끌며 팬들에게 인상을 남겼다.

 

 

 

 

이제 더욱 중요해진 알리의 다음 시즌.

그동안 축구장에서 자취를 감춘 만큼 반전이 절실하다.

한편 축구장과 달리 여자 앞에서 만큼은 항상 선발 출전했다.

 

The Sun
The Sun

 

작년까지 5년 간 모델 루비 메이와 사귄 알리.

알리가 게임에 빠지며 두 사람은 결별하고 말았다.

 

The Sun
The Sun

 

이후 알리는 펩 과르디올라 감독의 딸 마리아와 데이트를 즐겼다.

얼마 뒤엔 유명 모델 니콜 베리와도 데이트 모습이 포착됐다.

 

The Sun

 

그리고 최근 알리가 또 한 번 여자친구를 찾은 모양이다.

영국 매체 '데일리 메일'은 알리의 요트 데이트 장면을 포착했다.

 

The Sun
The Sun

 

사진과 영상에 따르면 둘은 요트 위에서 적극적인 스킨십을 펼쳤다.

장소는 이탈리아 카프리.

비시즌 기간을 알차게 보내는 모습이다.

 

The Sun
The Sun

 

알리의 새 여자친구는 모델 신디 킴벌리.

모델이자 인스타그램 팔로워만 700만 명이 넘는 인플루언서다.

 

'wolfiecindy' 인스타그램
'wolfiecindy' 인스타그램

 

과거 저스틴 비버의 사진 한 장으로 유명인이 된 킴벌리.

비버가 2015년 당시 "오마이 갓! 이게 누구지?"라며 사진을 올렸고, 화제가 되며 지금까지 모델로 활동하는 중이다.

 

'wolfiecindy' 인스타그램

 

한눈에 보기에도 피지컬이 상당하시다.

팬들 입장에서도 차라리 알리는 여자친구가 생기는 게 낫다.

예전 잘했을 때 생각해보면 5년 만난 여자친구가 있었다.

공교롭게 결별 시점부터 폼이 떨어지기 시작했다.

 

The Sun
The Sun

 

아무튼 새로운 사랑도 찾았고, 다음 시즌 축구적으로 부활이 절실한 알리.

이번엔 헤어지지 말고 축구장에서도 좋은 활약 보여주길 응원한다.

 

움짤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평범함은 거부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