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데뷔전에서 에이스 '손흥민'이 첫 골을 터트린 순간 '콘테 감독'이 보인 반응
상태바
토트넘 데뷔전에서 에이스 '손흥민'이 첫 골을 터트린 순간 '콘테 감독'이 보인 반응
  • 이기타
  • 발행 2021.11.05
  • 조회수 126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실 유로파 컨퍼런스 무대에서 어퍼컷을 날리는 것도 이상하다.

원래도 토트넘 에이스 역할을 도맡았던 손흥민.

하지만 유독 의미있는 경기 때면 더욱 강해졌다.

대표적으로 신구장 EPL 첫 골, 챔피언스리그 첫 골 등이 있다.

 

 

특히 손흥민은 새 감독이 바뀔 때면 꼭 득점을 터트렸다.

무리뉴 감독 데뷔전에서 첫 선물을 안긴 게 손흥민이다.

 

Daily Mail
Daily Mail

 

누누 감독 데뷔전 첫 골의 주인공 역시 동일했다.

그래서 더욱 주목됐던 콘테 감독 데뷔전.

 

The Boot Room
The Boot Room

 

유로파 컨퍼런스 무대지만 승리가 절실했던 토트넘의 상황.

콘테 감독은 베스트 멤버를 총출동 시켰다.

 

'B/R Football' 트위터
'B/R Football' 트위터

 

그리고 이번 역시 손흥민이 콘테 감독에게 첫 골을 안겼다.

문전 앞 모우라의 슈팅 과정에서 골키퍼 맞고 흘러나온 볼.

 

 

 

 

 

손흥민이 깔끔하게 밀어넣으며 선제골을 터트렸다.

그와 동시에 콘테 감독의 토트넘 데뷔전 첫 골이 됐다.

 

 

 

토트넘 입장에선 경기를 쉽게 풀어나갈 수 있는 선제골.

콘테 감독은 손흥민의 득점 순간 간결하게 환호했다.

 

 

 

평소 역동적인 콘테 감독의 리액션을 감안하면 차분한 편.

사실 유로파 컨퍼런스 무대에서 어퍼컷을 날리는 것도 이상하다.

 

 

 

이내 샤우팅 모드에 들어간 콘테 감독.

한편 후반 들어 콘테 감독은 손흥민에게 휴식을 부여했다.

 

 

 

주말 경기를 감안하면 주전 선수들의 체력 안배가 필요했던 상황.

콘테 감독은 교체 아웃되는 손흥민에게 짧은 포옹을 건네며 격려했다.

 

유튜브 '행아TV'
유튜브 '행아TV'

 

그와 별개로 데뷔전에서 다소 어려운 경기를 펼친 콘테 감독.

앞으로 토트넘의 개선점 역시 확인한 경기였다.

 

Football London
Football London

 

하지만 그와 별개로 손흥민의 입지는 굳건할 전망.

향후 콘테 감독과 손흥민의 케미 역시 기대해본다.

 

움짤 출처 : 1차 - 'SPOTV' 중계화면, 2차 - 펨코 "사슴가슴"님

평범함은 거부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