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수는 고수를 알아보는 법.." 단언컨대 EPL 역사상 가장 '훈-훈'했던 프리킥 장면
상태바
"고수는 고수를 알아보는 법.." 단언컨대 EPL 역사상 가장 '훈-훈'했던 프리킥 장면
  • 야축형
  • 발행 2021.01.13
  • 조회수 7714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야말로 잘 차고 잘 막았다는 말이 어울렸던 상황.

올 시즌을 앞두고 토트넘에 입성한 조 하트.

과거 맨시티와 잉글랜드 주전 골키퍼로 활약하며 국내 팬들에게도 낯이 익었다.

다만 이 영입엔 의문부호가 붙기도 했다.

 

 

요리스보다 어리긴 하지만 그래도 적지 않은 나이.

무엇보다 전성기 시절에 비해 떨어진 경기력.

단순히 기량만 보면 의문부호를 갖기에 충분했다.

 

토트넘 인스타그램
토트넘 인스타그램

 

하지만 조 하트의 영입 이유는 따로 있었다.

든든한 백업 골키퍼 역할 뿐 아니라 베테랑으로 라커룸 분위기를 끌어올리기 위한 것.

실제로 자신을 대신해 투입된 유망주 골키퍼에게 박수치는 조 하트.

이 장면이 토트넘의 조 하트 영입 이유를 명확히 설명한다.

 

 

전성기 시절엔 숱한 임팩트를 많이 선보인 조 하트.

과거 맨체스터 더비에서 추가시간 골문을 비우고 공격에 가담했던 상황.

 

 

갑작스런 맨유의 역습이 나오며 뭐 빠지게 뛰어갔다.

루니의 중장거리 슈팅을 막아낸 이 선방은 아직도 회자되는 명장면이다.

 

 

"만시니!! 봤나!!"

한국어를 연상시키는 이 장면도 제법 인상깊었다.

 

 

그런가 하면 전설로 불리는 바디의 마네킹 세레머니 당시.

주연 바디 뿐 아니라 다른 조연들까지 최고의 연기력을 선보였다.

그리고 카메라엔 포착되지 않았지만 홀로 열연을 펼친 선수가 있다.

아무도 주목하지 않지만 뒷구석에서 열연을 펼친 조 하트.

 

 

심지어 마네킹 세리머니 끝난 뒤에도 혼자서 열연 중이다.

근데 앞에서만 카메라 받고 자기들끼리 신났다.

사실 조 하트는 이때 멈추면서 축구 실력도 멈췄다는 소문이 있다.

 

'SPOTV' 중계화면
'SPOTV' 중계화면

 

아무튼 기량과 별개로 토트넘에서도 제몫을 다하고 있는 조 하트.

최근 마린FC전에선 볼이 하도 안 오자 관중과 함께 축구를 즐겼다.

 

 

이렇게만 봐도 명장면 제조기 그 자체다.

하지만 이 모든 걸 다 포함하고도 이 장면을 넘어서긴 힘들다.

축구에서 나올 수 있는 모든 간지가 함축된 이 장면.

 

 

캄비아소의 프리킥을 막아낸 뒤 서로를 리스펙했다.

그야말로 잘 차고 잘 막았다는 말이 어울렸던 상황.

 

중계화면
중계화면

 

훌륭한 프리킥을 막아낸 뒤 깜짝 놀란 조 하트의 따봉.

그리고 이에 화답하는 캄비아소의 맞따봉까지.

 

중계화면
중계화면

 

보기만 해도 훈훈해지는 장면이다.

마치 고수는 고수를 알아보는 법이랄까.

 

 움짤 출처 : 펨코 "사슴가슴", "박카스D", 락싸 "위르겐 클롭"님

평범함은 거부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