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의 추종을 불허하던..." 국대 출신 '최태욱'을 농락한 '뭉쳐야 찬다' 전설의 볼 컨트롤 수준 (움짤)
상태바
"타의 추종을 불허하던..." 국대 출신 '최태욱'을 농락한 '뭉쳐야 찬다' 전설의 볼 컨트롤 수준 (움짤)
  • 이기타
  • 발행 2020.06.09
  • 조회수 1105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형택 입장에선 자다가도 생각날 장면이다.

뭉쳐야 찬다에 최근 2002 전설들이 등장했다.

각종 축구 대결로 관심을 모았다.

마지막엔 안정환과 유상철 팀으로 나뉘어 한 판 승부를 펼쳤다.

밸런스 조절을 위해 팀은 2002 멤버와 뭉찬 전설들을 섞어 대결했다.

 

 

뭉찬 전설들 입장에서 축구로 2002 멤버들을 이기긴 어려웠을 터.

실제로 대부분 장면에서 2002 멤버들은 너무도 쉽게 플레이했다.

 

 

그런데 딱 한 장면.

이 장면은 예외였다.

 

 

 

무려 최태욱을 밀어낸 테니스 전설 이형택.

스피드부터 밸런스, 볼 컨트롤까지 완벽했다.

참고로 최태욱이 어떤 선수였냐면...

 

 

스피드로는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선수였다.

거기다 밸런스까지 좋아 K리그에선 독보적 윙어 출신이다.

 

 

아무리 은퇴했다고 해도 그 클래스 어디 가겠는가.

그렇게 대단했던 선수를 제칠 때의 그 쾌감.

물론 한 장면이지만 이형택 입장에선 자다가도 생각날 장면이다.

 

움짤 출처 : JTBC '뭉쳐야 찬다' 방송화면 캡쳐

평범함은 거부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