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든 선수들이 배워야 할 투지.." 07시즌 '카카'를 막다가 '십자인대'가 끊어졌는데도 '끝까지' 수비했던 선수.gif
상태바
"모든 선수들이 배워야 할 투지.." 07시즌 '카카'를 막다가 '십자인대'가 끊어졌는데도 '끝까지' 수비했던 선수.gif
  • 재헤아
  • 발행 2020.03.26
  • 조회수 620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C밀란에서 활약했던 카카의 전성기(2007년)는 그 누구도 막을 수 없었다.

 

'전성기' 카카를 막아서다 불의의 부상을 당했던 선수도 있었다.

인테르의 왈테르 사무엘은 카카를 수비하다 십자인대가 끊어지는 부상으로, 시즌 아웃된 적이 있다.

 

 

카카의 드리블도 드리블인데, 부상 당한채로 끝까지 막으려 하는 사무엘이 더 감동이다.

이런게 진짜 수비수지.

 

 

볼이 나가는 걸 지켜본 후에야 주저앉아 고통을 호소하는 사무엘.

투지를 발휘한 사무엘을 난 아직까지 존경한다.

 

 

움짤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야축TV] 코로나19로 인해 애쓰는 의료진들을 위해 구장 호텔을 개방한 빅클럽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