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넘사벽'이던 전북 제치고 1등하고 있는데 K리그 시상식 후보에도 못 오른 울산의 '섹도시훈' 김도훈 감독
상태바
'넘사벽'이던 전북 제치고 1등하고 있는데 K리그 시상식 후보에도 못 오른 울산의 '섹도시훈' 김도훈 감독
  • 축잘또
  • 발행 2019.11.19
  • 조회수 44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도훈 감독을 시상식 명단에서 찾아보려고 했다.

아무리 눈을 씻고 찾아봐도 보이지 않았다.

프로축구연맹은 오늘(19일) 보도자료를 통해 K리그1과 K리그2의 시상식 후보들을 공개했다.

프로축구연맹
프로축구연맹
프로축구연맹
프로축구연맹

하지만 이번 시즌 전북을 제치고 1위를 달리고 있는

울산의 김도훈 감독은 감독상 후보에 없다.

1위 감독이 감독상 후보에 없는 아이러니한 상황이다.

그 이유는 지난해 11월 제6차 이사회의 결정사항 때문이다.

당시 이사회에서는 시즌 중 상벌위원회에 회부돼 5경기 이상 출장정지

또는 600만원 이상의 벌과금의 중징계를 받은 선수와 감독은

후보 선정 과정에서 제외하기로 결정했다.

김도훈 감독은 지난 8월 대구와의 경기에서 

판정에 강하게 항의하다가 퇴장을 당했다.

이 상황을 보고 명단에서 제외시킨 것으로 보인다.

연맹의 결정을 존중하겠지만 설명 없이 빠져있어서 놀랐다

 

[야축TV] 이강인에게 추천하고 싶은 필독도서 '태클의 정석'▼

축구 잘 아는 또라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