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트 캐릭' 성골 유스출신으로 많은 빅클럽의 타겟이 된 유망주!!(움짤, 영상)
상태바
'포스트 캐릭' 성골 유스출신으로 많은 빅클럽의 타겟이 된 유망주!!(움짤, 영상)
  • 베실부기
  • 발행 2019.05.23
  • 조회수 29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캐슬의 중앙 미드필더 '션 롱스태프' 뉴캐슬어폰타임 출신의 로컬보이다. 뉴캐슬의 유스 시스템을 차례대로 밟고 1군에 진입했고 앤디 캐롤, 폴 더밋이후 오랜만에 나온 유스에서의 기대주이다. 또한 플레이 스타일이 맨유 레전드였던 마이클 캐릭과 비슷해 '포스트 캐릭' 이라는 별명까지 붙었다. 팀의 기성용, 존조 셸비의 부상과 부진을 틈타 활약해 언론의 극찬을 받았다. 밑에서 이 엄청난 유망주의 활약상을 살펴보자.

미드필더의 기본 소양인 중거리슛 역시 잘찬다.

via GIPHY

궤적이 좋았지만 아쉽게 골포스트에 맞아버린다.

via GIPHY

롱스태프의 최대 장점 넓은 시야와 롱패스

via GIPHY

반대쪽으로 볼순환을 시켜준다. 압박이 들어오지만 여유롭게 패스한다.

via GIPHY

마지막으로 21살답지 않은 침착한 피니시..

via GIPHY

잉글랜드 국적에 뉴캐슬에서 태어나 뉴캐슬유나이티드의 유스 시스템을 밟고 올라온 성골중의 성골 유스라 현지 뉴캐슬 팬들의 기대가 엄청나다고 한다. 같은 팀 동료인 베테랑 기성용을 밀어냈다고 하니 실력은 말안해도 알 것 같다. 구단에선 롱스태프를 프랜차이즈 스타로 키우기 위해 이적불가를 선언했다고 하는데 다음 세대의 잉글랜드 중앙 미드필더 조합은 아마 롱스태프와 필 포든이 한 자리를 차지하지 않을까 기대해본다.

베르나르두 베실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