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achuk.com

Menu

퍼거슨 경의 아침 드라마같은 첫 사랑 이야기 ㄷㄷ

Embed from Getty Images
우리 브로, 시스들은 퍼거슨 경하면 헤어드라이기가 떠오를 정도로 엄격한 감독으로 알고 있을 것이다.

근데 그런 엄격한 사람에게도 가슴 아픈 첫 사랑 썰이 하나 있다.

퍼거슨 경은 자서전에서 10대에 글래스고에서 도린 칼링이라는 여성과 10개월 동안 교제를 했다고 밝혔었다.

그러나 그녀는 뉴욕으로 떠나면서 첫 사랑은 그렇게 끝났다.

 
 

그런데 여기서 충격적인 사실이 하나 있다.

바로 첫 애인이었던 도린 칼링의 손주가 바로 알렉산더 아놀드이다 ㄷㄷ
Embed from Getty Images
맨유의 전설적인 감독이 처음으로 사랑했던 그녀의 손주가 바로 맨유의 전통적인 라이벌인 리버풀의 신성이자 핵심인 알렉산더 아놀드라니 ㅋㅋㅋ

운명의 장난인걸까?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0 : 0 리버풀 하이라이트 (출처- 유튜브)

 
 

Categories:   해외리그

Comments

Sorry, comments are closed for this ite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