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achuk.com

Menu

슈퍼세이브 보여줬음에도 평소 처럼 잘 막아서 주목받지 못한 데 헤아(영상)

역시 천상 키퍼야 스스로도 덤덤하넼ㅋㅋ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11일(한국시간) 레스터시티와의 2018-2019 EPL 1라운드에서 포그바와 루크 쇼의 골에 힘입어 2-1 승리를 거뒀다.

휴가에서 늦게 복귀해 아직 몸상태가 올라오지 않은 선수들과 부상선수들 총 12명이 개막전에 불참할 것으로 예상됐으나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우려를 딛고 기분좋은 출발을 했다.

무리뉴 감독은 개막전에서 4-3-3 포메이션을 꺼내들었다. 맨유의 새로운 10번 래쉬포드와 후안 마타, 알렉시스 산체스가 최전방에 배치됐고, 폴 포르바와 프레드, 안드레아스 페레이라가 중원을 구축했다. 수비라인은 마테오 다르미안, 에릭 바이, 빅토르 린델로프, 루크 쇼가 호흡을 맞췄다. 골문은 데 헤아가 지켰다.

오늘 경기에서는 캡틴 폴 포그바부활한 루크 쇼가 가장 큰 주목을 받았으나 데 헤아 역시 이에 못지 않은 활약을 펼쳤다.

 
 

데 헤아는 몇 차례 슈퍼세이브를 보여줬음에도 주목받지 못했다.  평소와 다름 없는 활약이었기 때문이 아닐까 싶다.

반응 속도 ㄷㄷ 역시 긴팔 원숭이

월드컵에선 왜 그랬던 거지?ㅋㅋㅋㅠㅜ

 
 
 

Categories:   해외리그




Comments

Sorry, comments are closed for this ite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