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achuk.com

Menu

폭발적 스피드로 쇄기골 터트리며 부활에 성공한 루크 쇼(영상)

이렇게 또 부활하네ㅋㅋ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11일(한국시간) 레스터시티와의 2018-2019 EPL 1라운드에서 포그바와 루크 쇼의 골에 힘입어 2-1 승리를 거뒀다.

휴가에서 늦게 복귀해 아직 몸상태가 올라오지 않은 선수들과 부상선수들 총 12명이 개막전에 불참할 것으로 예상됐으나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우려를 딛고 기분좋은 출발을 했다.

무리뉴 감독은 개막전에서 4-3-3 포메이션을 꺼내들었다. 맨유의 새로운 10번 래쉬포드와 후안 마타, 알렉시스 산체스가 최전방에 배치됐고, 폴 포르바와 프레드, 안드레아스 페레이라가 중원을 구축했다. 수비라인은 마테오 다르미안, 에릭 바이, 빅토르 린델로프, 루크 쇼가 호흡을 맞췄다. 골문은 데 헤아가 지켰다.

오늘 경기에서 왼쪽 수비수로 출전한 루크 쇼는 최고의 활약을 펼쳤다. 적극적으로 공격에 가담하며 레스터시티의 측면을 여러차례 허물었다.

 
 

전반 40분 마타와의 2대1 패스를 통해 뒷공간을 파고들어 슈팅까지 연결했고,

후반 38분 완벽한 침투 타이밍으로 팀의 결승골을 터트렸다.

한때 방출명단에 까지 올랐던 루크쇼는 오늘 경기에서 폴 포그바 다음으로 높은 평점인 7.9점을 받았다.

살아난 루크 쇼가 앞으로도 이런 좋은 플레이를 펼치길 기대해본다.

 
 
 

Categories:   해외리그




Comments

Sorry, comments are closed for this ite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