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achuk.com

Menu

KBO리그 12년 연속 400만 관중…328경기 만에 돌파

역대 3번째로 적은 경기 수

2018 KBO리그 선두 두산 베어스의 홈 경기 때 잠실구장 관중석의 모습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프로야구 KBO리그가 2007년부터 12년 연속 400만 관중을 돌파했다.

KBO는 13일 5개 구장에서 열린 2018 KBO리그 경기에 총 6만1천900명의 관람객이 입장해 시즌 누적 관중 수는 401만505명(경기당 1만2천227명)으로 늘었다고 밝혔다.

올해 400만 관중은 개막 이후 328경기 만에 채웠다.

경기 수로는 2012년 255경기, 2011년 307경기에 이어 역대 3번째로 적다. 지난해(341경기)보다는 13경기 빠르다.

 
 

300만 관중을 달성한 지난달 26일 이후로는 73경기 만에 400만 관중을 넘어섰다. 이는 2012년(65경기)에 이어 2번째로 적은 경기 수다.

KBO는 현재 추세라면 올해는 역대 최다 관중 기록인 지난해 840만명을 넘어 880만명도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

hosu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Categories:   야구




Comments

Sorry, comments are closed for this ite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