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achuk.com

Menu

오늘 은퇴 선언한 선수들의 국대 기록.jpg

월드컵이 얼마나 중요한것인지…

축구의 나라라고 할 수 있는 이탈리아.

60년 만에 월드컵 본선 진출에 실패했다. 통산 4회 우승에 빛나는 세계 축구의 강호의 탈락… 세계 축구팬들은 충격.

경기가 끝나고 세계 최강 이탈리아의 선수들이 줄줄이 은퇴 선언을 했다.

 

잔루이지 부폰(1997~2017)

1997년 19살의 나이에 대표팀에 데뷔했고, 174경기에서 클린시트 47경기를 이끌어냈다.

 

 

다니엘로 데 로시(2004~2017)

2004년 21살의 나이에 대표팀에 데뷔. 117경기에서 21골을 넣었다.

 

 

조르조 키엘리니(2004~2017)

2004년 20살에 대표팀에 합류, 95경기를 치렀다.

 

안드레아 바르잘리(2004~2017)

23살의 나이에 대표팀에 합류 72경기를 치름.

BBBC의 주축들이 다 떠나고…. 보누치는 어쩌려나…

에휴…

*기록: 트렌스퍼마켓

 
 
 

Categories:   해외리그




Comments

Sorry, comments are closed for this item.